BGF

CU, POS 현금 인출 서비스 전국 확대하자 이용 건수 30배 ‘쑥’
등록일
2020.05.11
조회수
69

CU, POS 현금 인출 서비스 전국 확대하자 이용 건수 30


- 상품 구매 시 추가 금액 결제하면 현금으로 인출해 주는 POS 현금 인출 서비스 전국 확대

- ATM기 보다 접근성 높고 수수료는 낮춰··· 전국 확대 일주일(5.1~5.7)만에 이용 건수 급증

- 차세대 POS 시스템 활용해 금융 서비스 제공··· 생활 속 멀티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할 것


CUPOS 현금 인출 서비스가 전국 확대된 지 단 일주일 만에 이용 건수 30배 증가라는 기록적인 성과를 거뒀다.


POS 현금 인출 서비스는 고객이 상품을 결제 시 인출 요청 금액을 함께 카드로 결제하면 이를 현금으로 인출해주는
서비스로, 금융결제원과 제휴된 시중 16개 은행에서 발급된 카드로 이용할 수 있다.


 



CU가 지난 2017년부터 해당 서비스를 제주에서 테스트 운영한 결과, POS 현금 인출 서비스를 통해 현금을 찾는 고객들이
ATM기를 이용하는 고객보다 하루 평균 4배 이상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처럼 POS 현금 인출 서비스에 대한 고객 니즈가 확인되면서 CU는 지난 1일 해당 서비스를 전국으로 확대했다.


효과는 바로 나타났다. 서비스를 전국으로 확대한 첫 주(5.1~5.7) 사이에 POS 현금 인출 서비스 이용 건수가 전월 동기
대비 무려 30배나 치솟은 것이다. 서비스 도입 점포 수가 늘어난 것을 감안해도 점포당 이용 건수가 3배 이상 신장한 셈이다.


이처럼 POS 현금 인출 서비스를 이용하는 고객들이 늘어난 것은 모바일 뱅킹의 이 보편화되면서 ATM기가 줄어들어
접근성이 크게 떨어진데다,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학습효과로 불특정 다수가 몰리는 은행 365코너 방문을 피하는
사람들이 늘어났기 때문이다.


POS 현금 인출 서비스의 수수료(800)가 일반 ATM기 수수료(1,300)보다 500원가량 저렴하다는 것도 흥행 요인 중
하나다.


POS 현금 인출 서비스의 이용이 늘어나면서 CU의 경쟁력도 강화되고 있다.


그동안 공간적 제한으로 인해 ATM기를 운영할 수 없었던 점포도 해당 서비스를 통해 집객 효과를 누릴 수 있게
됐기 때문이다. 또한, 상품 구매와 동시에 현금 인출이 가능해지는 만큼 추가 매출을 일으키는 효과도 얻을 수 있다.


BGF리테일 조성해 서비스플랫폼팀장은 이번 POS 현금 인출 서비스는 업계 최고의 전산 시스템인 차세대 POS
기반으로 금융 기능을 편의점에 도입한 사례라며, “CU는 앞으로도 가맹점주와 고객에게 필요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생활 속 멀티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CU는 변화하는 환경에 맞춘 생활밀착형 서비스를 선보이며 생활 속 만능 플랫폼으로 기능하고 있다.
POS
현금 인출 서비스 외에도 ▲ 편의점 무통장 송금 서비스 ▲ 잔돈(동전) 적립 서비스 ▲ 공공요금 납부 서비스 등
다양한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