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GF

우리 동네 횟집! CU, ‘수고했魚(어) 오늘도’ 2탄 과메기 출시
등록일
2020.02.10
조회수
50


- 차별화 숙성 회 시리즈 ‘수고했어 오늘도’ 첫 번째 상품 숙성 홍어회 중장년층에 인기
- 2탄 구룡포 과메기 동절기 한정 수량 판매∙∙∙ 특수 포장으로 최고의 신선도와 맛 유지
 

 

 
CU가 우리 동네 횟집이 된다.  

 

CU는 이달 13일 차별화 숙성 회 시리즈 ‘수고했魚(어) 오늘도’의 두 번째 상품 구룡포 과메기(8,900원)를 출시한다. 

 

CU는 ‘고된 하루 끝에 만나는 작은 위로’라는 콘셉트로 1인분 혼술용 안주인 냉장 회 ‘수고했어 오늘도’를 지난달 론칭하고  

그 첫 번째 상품으로 숙성 홍어회(6,900원)를 선보였다. 

 

 

CU 수고했魚(어) 오늘도 회 시리즈.jpg

 

 

숙성 홍어회는 매출의 52.3%가 40~50대일 만큼 중∙장년층에게 폭발적인 인기를 끌며  

2월 중순 현재, 수산물 냉장안주 중 유일하게 관련 카테고리 매출 상위권(4위)에 올라 있다.  

 

편의점 냉장안주 매출의 74.2%를 20~30대가 차지하고 있다는 점을 감안하면 이례적인 수치다.  

 

주 52시간 근무 등의 영향으로 술자리가 줄어든데다 최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등으로 인해  

수산시장을 방문하거나 외식을 꺼려하는 사회적 분위기가 확산되면서 2030세대뿐만 아니라
집에서 간단하게 홈술을 즐기는 중장년층이 늘어났기 때문이다.
 

 

이번에 출시하는 CU 구룡포 과메기는 해풍을 맞으며 수 일동안 말려 쫀득한 식감과 고소한 맛으로 유명하다.  

 

해당 상품은 6마리 분량(100g)의 과메기를 한 입 크기로 잘라 별도의 조리 과정 없이 어디서나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특수 포장으로 최상의 신선도와 맛을 유지했으며 식당에서처럼 과메기를 싸먹을 수 있도록 조미김과 초고추장도 동봉했다.  

 

CU는 이달 말 숙성 문어, 숙성 연어회 등을 순차적으로 출시하며 ‘수고했어 오늘도’ 시리즈를 더욱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