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GF

CU, 전국 가맹점 대상 토탈 상담 서비스 시행
등록일
2020.01.07
조회수
258

- 4대보험, 국가지원금 신청 등 노무 대행 서비스 제공∙∙∙ 월간지, 온라인 강의 통해 정보 제공
- 공인된 전문가와 개인적 법률∙세무 상담도 가능∙∙∙ CU 가맹점이면 횟수 제한 없이 이용 가능
- 점포에 실질적 도움되는 다양한 제도로 가맹점과 함께 성장하는 건강한 가맹 문화 이끌 것

BGF리테일이 올해부터 전국 CU 가맹점을 대상으로 노무, 법률, 세무를 모두 아우르는 토탈 상담 서비스를 시행한다.


 

 

올해에도 최저임금, 주휴수당, 일자리안정자금 등 점포 운영과 밀접한 관련이 있지만 가맹점에서 알기 어려웠던 사안에 대해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제도를 확대 운영에 나선 것이다.
 

먼저, 노무 대행 서비스가 새롭게 추가된다.
 

BGF리테일은 지난 2018년부터 가맹점주가 직접 노무사와 스태프의 채용, 관리, 퇴직 등 노무 전반의 내용을 상담 할 수 있는
‘CU 노무 상담 서비스’를 운영해왔다.
 

올해 신설된 노무 대행 서비스는 가맹점주가 신청만 하면 공인 노무사가 노무 관련 업무 일체를 대행해 주는 무료 서비스다.
 

업의 특성상 빈번하게 일어나는 피고용인의 4대보험은 물론, 일자리안정자금, 두리누리 지원금, 청년내일채움공제 등 각종 정부 지원금을
가맹점에서 놓치지 않도록 지원자격 심사부터 서류접수까지 꼼꼼히 챙겨준다.
 

또한, 노무 관련 정보를 얻기 어려운 가맹점주들이 매월 정기적으로 새로운 소식을 안내 받을 수 있는 CU 노무 월간지와 함께 언제
어디서나 시청할 수 있는 온라인 노무 교육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정기적인 노무 교육도 진행한다.

법률 상담 서비스도 이달부터 전국 가맹점에 제공된다.
 

점포 운영과 관련된 부동산, 임대차, 손해배상뿐만 아니라, 이혼, 형사사건 등 개인적 법률 상담까지 모두 가능하며, 가맹점주가 원하는
시간에 변호사와 전화로 상담할 수 있다. 법률 상담은 무료이며 이용 횟수의 제한도 없다.
 

세무 상담 서비스는 점포와 관련된 질의만 가능했던 기존 상담 범위를 올해부터 상속세, 취득세, 재산세 등 점포와 무관한 개인적
세무 상담도 받을 수 있도록 대폭 확대했다. 단, 해당 서비스는 BGF리테일 제휴 세무사를 사용하고 있는 가맹점만 이용할 수 있다.
 

이렇듯 BGF리테일이 가맹점 상담 서비스를 강화하고 있는 것은 가맹점주에게 보다 포괄적이고 전문적인 가이드를 제공해 잠재적
리스크를 낮추는 것은 물론, 가맹점주의 개인적 상황까지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다.
 

BGF리테일 임지훈 상생지원팀장은 “최근 편의점 사업에 직간접적인 영향을 미치는 여러 이슈들이 늘어나는데 맞춰 가맹점주님이
일일이 챙기기 어려운 사안들을 전문가가 코칭해 줄 수 있는 토탈 상담서비스를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도 CU는 가맹점의
원활한 운영을 도울 수 있는 다양한 시스템을 마련하여 함께 성장하는 건강한 가맹 문화를 만들어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