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GF

CU(씨유), 혼명족 위한 ‘횡성한우 불고기 도시락’ 출시
등록일
2019.01.24
조회수
293

 

- 소불고기, 슈퍼푸드 잡곡밥에 6가지 반찬 담아∙∙∙ 한우 가격 상승에도 지난해 가격 유지
- 누적 판매량 200만 개(횡성한우 12만 톤 분량)∙∙∙ 혼자서도 간편한 명절 한 상으로 인기


 설 맞이 횡성한우 도시락이 돌아왔다.
 

CU(씨유)는 다가오는 설을 맞아 ‘횡성한우 불고기 도시락(5,500원)’을 오는 29일 출시한다.
 

CU(씨유)는 지난 2017년부터 횡성축산협동조합과 제휴를 맺고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인증한 1등급 이상의 횡성한우만을 사용해
매년 명절 시즌 간편식을 출시해왔다.


 

이번 ‘횡성한우 불고기 도시락’은 달콤짭조름한 간장 양념에 푹 재운 소불고기와 귀리, 렌틸콩, 병아리콩 등 슈퍼푸드를 넣은 잡곡밥을 담았으며,
밑반찬도 너비아니, 동그랑땡, 장조림, 계란구이 등 6가지로 푸짐하게 구성했다.
 

특히, 지난해에 비해 한우 도축량이 줄어들면서 시세가 약 10% 가량 상승했지만 CU(씨유)는 가격 변동 없이 지난해와 동일한 최고 품질의 횡성한우만을 사용해
10만개 한정 수량으로 운영된다.
 

이처럼 CU(씨유)가 명절마다 시즌 한정 도시락을 선보이는 것은 혼자서도 간편하게 명절 느낌을 낼 수 있는 간편식들이 고객들로부터
지속적인 호응을 얻고 있기 때문이다.

 

 

CU(씨유), 명절(+추석) 도시락 전년 대비 매출신장률

구 분

2017

2018

매출신장률

26.4%

32.9%

연휴 3(명절 당일 포함 ±1) 기준

 

 

실제로, CU(씨유)의 명절 기간 도시락 매출은 2017년 26.4%에 이어 지난해에도 32.9% 신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지난 2년 동안 명절 시즌 약 10일에 거쳐 판매된 CU(씨유) 횡성한우 간편식은 누적판매 200만 개를 기록하며 총 12만 6천 톤에
이르는 횡성한우를 소비하며 지역 축산 농가의 활성화에도 기여했다.

 

BGF리테일 간편식품팀 김준휘 MD(상품기획자)는 “CU 횡성한우 간편식 시리즈는 명절마다 출시를 기다리는 고객이 있을 만큼
대표적인 명절 간편식으로 자리잡았다”며, “CU(씨유)는 풍성함을 나누는 명절의 의미를 담은 상품으로 혼설족들에게 든든하고 푸짐한 한 끼를
제공하고 우리 축산농가에도 보탬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