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GF

남심 잡으니 겨울에도 샐러드 매출 쑥쑥
등록일
2019.01.09
조회수
166

- CU, 겨울철 샐러드 매출이 여름 앞질러∙∙∙ 샐러드 매출 중 38.6% 남성이 차지

- 닭가슴살, 새우, 달걀 등 고단백 토핑 푸짐하게∙∙∙ 저녁시간 샐러드 매출 207.9% 뛰어

- 지역 한정 샐러드, 샐러드 존 운영 등 차별화 전략으로 샐러드 카테고리 강화 나서

  남성들이 올 겨울 편의점 샐러드 매출을 이끌고 있다.

 

  샐러드가 여성에서 남성으로, 점심(11~13)에서 저녁(17~19)으로 주요 객층과
시간대가 확대되고 있는 것이다.


 

  CU(씨유)가 지난해 샐러드 매출을 분석한 결과, 여름철(5~8) 샐러드 매출은
29.8%
를 차지한 반면, 지난 겨울(9~12) 판매된 샐러드 매출 비중은 절반에 가까운
45.3%를 기록했다.

 

  매출 신장률 역시 겨울이 여름을 앞질렀다.


  지난 여름 샐러드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약 10.1% 신장한 반면, 기온 하락한
9월부터 12월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39.6%나 껑충 뛰었다.

 
  남녀 매출 구성비도 달랐다.

 

  여름에는 여성이 77.2%, 남성이 22.8%를 각각 차지했지만 겨울에는 남성이 38.6%
차지해 남성 고객 비중이 약 16%p 가까이 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남성 고객의 샐러드 매출 비중이 늘어나는 겨울에는 저녁 시간(17~19)
샐러드 매출이 지난해 대비 무려 207.9%나 늘었다 


편의점 샐러드가 새우, 달걀, 햄 등 다양한 토핑을 더하면서 푸짐해진 데다, 여름철
반짝 체중관리 목적으로 샐러드를 구매하는 사람보다 건강과 부족한 영양분 섭취를
위해 장기적으로 샐러드를 이용하는 헬시족들이 늘고 있기 때문이다.



  이와 같은 트렌드에 맞춰
CU(씨유)는 이달 말까지 샐러드를 카카오페이로
구매하는 모든 고객들에게
50% 즉시 할인을 제공하는 샐러드 반값 이벤트를 진행한다.

  BGF리테일 간편식품팀 김동율 MD(상품 기획자)기존 샐러드는 봄, 여름에
매출이 집중됐지만, 최근에는 일상에서 부족한 채소 섭취량을 늘리기 위해 사계절 샐러드를
찾는 고객들이 늘어나고 있다, “앞으로도 CU(씨유)는 일 2회 신선배송 네트워크와
실시간 온도 관리 시스템등을 통해 보다 신선한 상품을 고객들에게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CU(씨유)는 이달 9블랙페퍼 닭가슴살 샐러드(3,800)’, ‘케이준치킨 샐러드(3,800)’
제주 지역 한정으로 출시하고, 샐러드, 과일, 과채 음료를 모음 진열한 ‘CU 샐러드 존
테스트 운영하는 등 상품력 강화에도 집중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