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GF

BGF리테일, 독도 소방헬기 추락 실종자 수색팀에 응원물품 지원
등록일
2019.11.17
조회수
43

- 장기화된 수색 현장에 대원 300여 명에 식음료,방한용품 등 물품 지원
- BGF리테일, 2015년부터 긴급구호활동 펼쳐와∙∙∙ 기업 역량 활용해 지역사회에 공헌


편의점 CU를 운영하고 있는 BGF리테일이 독도 소방헬기 추락사고 실종자 수색팀에 전달할 응원물품을 해경에 전달했다고 17일 밝혔다.



 

지난 31일 독도 인근 해상에서 발생한 헬기 추락사고로 인해 탑승자 중 3명의 생사가 확인되지 않고 있으며, 해경 등 300여 명의
수색팀은 기상악화에도 불구하고 실종자를 찾기 위해 밤낮 없이 수색 작업을 펼치고 있다.

이에 BGF리테일은 지난 16일 동해 해경에 수색팀을 위한 약 1천여 만원 상당의 응원물품들을 지원했다.

해당 물품들은 18일 아침 해경 함정을 통해 수색팀에 전달될 예정이다. 이번 구호물품은 생수, 컵라면, 초코바 등 구조대원들이 즉시
취식할 수 있는 식음료와 추위를 달랠 수 있는 핫팩 등의 방한용품으로 구성됐다.

BGF리테일은 지난 2015년 업계 최초로 행정안전부, (사)전국재해구호협회와 업무 협약을 맺고 전국 30여 개 물류거점과 1만 3천여 개
점포 네트워크를 활용하는 재난 예방 및 긴급구호체계 ‘BGF 브릿지’를 구축했다.

이를 통해 BGF리테일은 지난 5년 동안 폭설 및 집중호우, 산불, 지진 등 재난이 발생할 때마다 전국 각지의 피해 지역에 가장 빠르게
구호물품을 지원해왔다.

BGF리테일 관계자는 “수색 17일 째를 맞는 오늘까지 모든 실종자를 찾기 위해 불철주야로 수색하고 있는 대원들에게 힘을 보태기 위해
신속하게 현장으로 달려왔다”며 “한시라도 빨리 실종자를 찾는데 보탬이 될 수 있도록 기업시민으로서 주어진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BGF리테일은 ‘국가 재난 예방 및 긴급구호’ 활동 등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 2017년 국무총리표창을 수상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