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GF

‘길 잃으면 CU로 오세요’ BGF, 안전 벽화 그리기 봉사활동
등록일
2019.10.13
조회수
55
- BGF 자원봉사 동호회, 강원도 춘천 효제초등학교에서 어린이 안전 주제로 벽화 그려

- 길 잃거나 위급상황 시 도움 청할 수 있는 아이CU 및 아동안전지킴이집 캠페인 소개
- 편의점 인프라를 활용한 BGF의 다양한 공익활동으로 대한민국의 안전 지켜 나갈 것
 

BGF가 강원도 춘천에서 지역 사회의 안전을 지키기 위한 벽화 그리기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날 봉사활동에는 BGF 자원봉사 동호회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관계자 등 총 30여 명이 참여해 어린이 안전을 주제로
벽화를 그렸다.
 

BGF는 그 동안 전국의 CU 가맹점주와 경찰, NGO 등과 함께 다양한 분야에서 민관이 협력하는 봉사활동을 꾸준히 전개해 왔다.
 

참여자들은 강원도 춘천에 위치한 효제초등학교 내 약 100m 구간의 벽면에 길을 잃거나 기타 위급상황 시 도움을 청할 수 있는
아이CU 및 아동안전지킴이집 캠페인을 소개하는 그림을 그리며 구슬땀을 흘렸다.
 

아이CU는 전국 1만 4천여 CU 점포의 POS 긴급 신고 시스템을 활용해 길을 잃은 어린이(치매환자, 지적∙자폐∙정신장애인 포함)를
CU에서 보호하고 경찰 및 보호자에게 안전하게 이어주는 BGF의 사회공헌 캠페인이다.
 

2017년 첫 도입 이후 편의점 업계에서 실종 예방을 위한 유일한 사회적 안전망으로 작동하며 지금까지 약 50명의 어린이와 치매환자,
지적장애인 등을 안전하게 가족의 품으로 돌려보내는 등 큰 성과를 내고 있다.
 

또한, BGF는 경찰청, 소방청, 행정안전부 등과 함께 전국 CU에 설치되어 있는 계산대 모니터 등을 통해 안전 사고 예방에 유용한
100여 편의 영상 컨텐츠를 제공하는 등 일상생활에서 발생할 수 있는 재난 및 안전사고 예방 활동에도 적극 참여하고 있다.
 

BGF는 지역사회의 안전을 지키는 이러한 숨은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해 행정안전부의 ‘안전정책 및 생활안전 추진 유공자’로 선정되어
국무총리 표창을 수여 받기도 했다.
 

BGF리테일 최민건 사회공헌파트장은 “아이CU를 중심으로 긴급재난구호 및 예방 활동 등 편의점 인프라를 활용한 BGF의 다양한
공익활동으로 대한민국의 안전을 지켜 나갈 것”이라며 “앞으로도 전국의 여러 공공단체들과 유대를 통해 이러한 사회적 기능들을
더욱 진정성 있게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BGF리테일은 이달 19일에도 CU 가맹점주 및 가족, (사)더불어함께새희망과 함께 서울 노원구 한천초등학교에서
안전 벽화 그리기 봉사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사진_BGF임직원 등 참가자들이 10월 12일 강원도 춘천 효제초등학교에서 안전 벽화 그리기 봉사활동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